J

폐지된 공인인증서, 인증 방식은 어떻게 바뀌는 걸까?

728x90
반응형

금융결제용으로 사용하던 공인인증서가 2020년 12월 100일 전격 폐지되었습니다.
그동안 공인인증서를 발급받을 때 다운로드하는 액티브 엑스 프로그램이나 실행파일을 설치하지 않아도 되게 되었습니다. 천송이 코트가 일으킨 나비효과가 여기까지 왔군요. IT기기를 잘 다루는 편인데도 공인인증서는 매번 사용할 때마다 분노를 일으키곤 했던 기억이 납니다.

 

자료 : Newspim

 

 

이렇게 공인인증서에 관한 법이 개정되면서 연말정산이나 인터넷뱅킹 등을 어떻게 하느냐에 대한 궁금증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기존과 크게 달라지지 았았습니다.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기존 공인인증서는 공동인증서와 금융인증서 등으로 선택해 사용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즉,+ 공인인증서가 공동인증서로 바뀌고 + 금융 인증서가 새로 생겼다고 보시면 됩니다.


공동인증서는 공인인증서에서 이름만 바뀐 것으로 보면 됩니다.

공인인증서는 법 시행 뒤 다양한 일반 전자서명 중 하나로 종전과 동일하게 은행·민원 등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공인인증서를 제공하는 금융결제원 등 6개 기관은 공동인증서로 계속 프로그램을 업데이트하고 서비스를 유지할 예정입니다. 기관들도 현재 통신사 등 사설인증서와 경쟁을 위해 패턴, 지문, 안면, 홍채인식 등으로도 비밀번호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이용 편의성을 개선할 계획입니다.


금융인증서는 금융결제원과 은행들이 새로 만든 전자서명 인증서입니다.

전자서명 가입자 신원 확인 절차도 기존 대면 확인만 허용했던 방식에서 비대면 확인도 가능해졌으며.. 가입자 인증도 10자리 이상의 복잡한 비밀번호 대신 홍채 등 생체정보나 PIN(간편비밀번호) 등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금융인증서는 유효기간이 3년으로 길고, 금융결제원의 클라우드(cloud·온라인 저장공간)에 보관해 따로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고도 컴퓨터나 모바일 기기로 이용 가능합니다.

 

전문가들은 향후 공인인증서가 폐지되면서 민간업체들의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앞으로 핀테크 결제 수단이 다양해지면서 경쟁이 심화되고, 비대면 유통 산업은 이로 인해 새로운 전기를 맞이할 것이라고 얘기하고 있습니다. 특히 개인 정보를 보호해주면서 해킹도 방지해 결제하는 블록체인 기술도 많이 발전할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는 상황입니다.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애증의 공인인증서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2020.12.28 16:54 신고

    피드 새글 알림보고 또 바로 보러왔네요 ^^ 남은 11월도 열심히 해봅시다! 천천히 여유롭게 보다가 눌리고 갑니다 ㅎ